산타페

✅ 끝없는 신차 출시…올해 남은 기간 나올 국산 신차는 어떤 게 있을까?

페이지 정보

작성자 Etienne Pivet 작성일20-05-22 00:00 조회0회 댓글0건

본문



? Please Visit: https://www.facebook.com/Scathc/
? Please Subscribe: https://www.youtube.com/channel/UCxU5...
✍ 올 들어 다양한 신차가 끊임없이 등장하고 있다. 중형 SUV 대표주자, 기아차 쏘렌토가 4세대로 거듭났고 제네시스의 중심, G80도 3세대로 진화했다. 오랜 역시를 지닌 현대차 아반떼는 7세대에게 바통을 넘겼고 르노삼성은 XM3와 캡처 등 2대의 걸출한 소형 SUV를 앞세워 영역을 넓혔다. 올해 남은 기간 나올 예정인 신차는 어떤 게 있을까? 6월 : 현대 싼타페 F/L, 현대 아반떼 하이브리드 다음 달엔 굵직한 두 대의 신차가 등장한다. 먼저 중형 SUV 현대 싼타페 부분변경 모델이 모습을 드러낸다. 페이스리프트 버전이지만 변화의 폭은 신차 급이다. 가령, 신형 쏘렌토에 적용한 바 있는 현대‧기아차 3세대 플랫폼을 심고 차체도 소폭 키울 예정이다. 안팎 디자인 변화 역시 그랜저처럼 드라마틱하다. 이를 통해 팰리세이드를 향한 들끓는 수요를 어느 정도 분산시킬 전망이다. 5인승이 기본이며 2열 독립시트 갖춘 6인승, 7인승 등 3가지 구성으로 나온다. 보닛 속도 새롭다. 새롭게 개발한 직렬 4기통 2.2L 디젤 터보 스마트스트림 엔진을 얹고 8단 듀얼 클러치 변속기와 맞물린다. 배기량만 보고 기존 엔진과 같다고 생각하면 오산이다. 블록부터 완전히 새롭게 설계한 차세대 심장이다. 엔진 내부에 마찰 저감 기술을 듬뿍 얹고, 무게는 38㎏ 줄였다. 신형 인젝터와 배기가스 정화장치 덕분에 유로6 RDE STEP2 최신 규제를 충족한다. 상용 디젤에 뿌리를 둔 기존 R 엔진과 다르다. 기대를 모은 1.6L 가솔린 터보 하이브리드 모델은 인증 문제가 남아, 이르면 올 연말 2.5L 가솔린 터보 모델과 함께 나올 전망이다. 당초 쏘렌토가 극복 못 한 연비 인증을 싼타페는 하고 나올 전망이었지만, ‘15.8㎞/L’의 벽을 허무는 게 쉽지 않은 모양이다. 배기량 조정을 통해 통과하는 건 무리며, 실내 시트 등 소재 경량화를 통해 달성할 가능성이 높다. 연비 좋은 출퇴근용 차를 찾는다면, 다음 달을 기대해도 좋다. 신형 아반떼 라인업에 하이브리드 모델이 새롭게 들어간다. 기존 ...
?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1,459건 1 페이지
  • RSS
게시물 검색
Copyright © www.gksound.co.kr. All rights reserved.  Contact : help@oxmail.xyz